티스토리 뷰

미국의 4분기 경제성장률(inch up)

2017.03.30


미국4분기경제성장률: 오늘 시장의 강세를 이끌어낸 것은 미국의 양호했던 4분기 경제성장률입니다. 시장 예상치 2.0%를 아주 조금 이기는 2.1%로 발표되었습니다.



개인소비: 전망치와 실제치의 차이를 만들어낸 것은 개인소비였습니다. 전기대비 3.5% 성장하면서 전망치 3.0%를 크게 이겼습니다.



GDP성장기여율: 소비가 이끄는 가운데, 순수출이 발목을 잡는 그림입니다. 재고는 이번 분기 약 1%포인트 기여하였습니다. 순수출의 경우 이번 분기 개선될 가능성이 높은데, 이는 가장 최근 중국의 무역수지 데이터에서 대미무역적자가 대폭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기 때문입니다. 이는 지난 3월 8일자 글에서 한 번 적은 적이 있습니다(링크).



기업이익: 개인적으로는 더 궁금했던 분기별 기업이익 데이터도 발표되었습니다. 분기대비로는 간신히 성장하였으나, 전년동기대비로는 9.3% 가량 성장하면서 profit recession을 탈출하였습니다. 이에 따라 기업이익을 소폭 늦게 따라가는 민간투자도 성장할 것으로 보입니다.



신규실업: GDP 데이터에 묻혀서 그다지 관심을 받지는 못 했지만, 신규실업 수는 전주대비 조금 증가한 수치로, 전망치를 상회하였습니다. 일단 추세선 내에서 움직이고 있어서 그다지 우려스럽지는 않은데, 그렇기 때문에 시장에서 관심이 덜 했던 것으로 보입니다.



미국10년물국채금리: 최근의 위험 자산 회피시에 10년물 금리는 2.30까지 못 내려가고 2.40선에서 막혔는데, 최근 3일간 진행된 위험 자산 선호에서도 위로 올라가지 못 하였습니다. 3월말에는 일본의 회계년도 마감이 있어 수급이 꼬이는 것도 있고, ECB의 스탠스 정정 헤드라인으로 인한 포지션 변경 영향도 있어서 섣부른 해석은 금물이지만, 2.40을 새로운 바닥으로 봐야할지도 모릅니다. 



독일물가: 독일 HICP 물가는 전망치를 0.4%p나 하회하는 1.5%로 발표되었는데, 일시적인 현상으로 보는 곳이 많으나, 내일 발표되는 유로존 HICP에 대한 기대감을 많이 낮췄습니다. 로이터 헤드라인 영향과, 기술적지표(200일 이동평균 돌파 실패)에 더해 오늘 물가 지표의 실망으로 유로화는 오늘 꽤나 크게 절하되었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31,386
Today
6
Yesterday
11
링크
«   2018/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